'돈 봉투 의혹' 송영길 163일 만에 석방..."최선 다해 무죄 입증"

'돈 봉투 의혹' 송영길 163일 만에 석방..."최선 다해 무죄 입증"

2024.05.31. 오전 01:1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민주당 전당대회 돈 봉투 사건으로 기소된 송영길 소나무당 대표가 보석으로 석방됐습니다.

구속된 지 163일 만에 석방된 송 대표는 최선을 다해 무죄를 입증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송영길 / 소나무당 대표 : 보석 결정해준 거에 대해서 일단 재판부에 감사드립니다. 불구속 상태에서 재판에 성실히 임하고 최선을 다해서 무죄를 입증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정근 씨가 민사상 채권채무관계가 알선수재죄로 바뀌었는데 그게 돈 봉투와 아무런 상관이 없는데 어떻게 3만 개 파일이 돈 봉투 사건 수사로 쓰이게 됐는가, 영장 없이 임의로 쓰인 것 자체가 위법수집 증거고…. 당내 선거에서, 좀 여유가 있는 의원들이 돈 주고 해서 자기들끼리 이걸 했다는 걸 가지고, 물론 잘못된 거지만 이게 입법의 불비가 있거든요. 제대로 규정이 없어요.]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