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5톤 화물차, 금은방에 '쾅'..."제동장치 고장"

실시간 주요뉴스

오늘(5일) 새벽 4시 반쯤 경기 성남시 상대원동에서 5톤 화물차가 상가 1층에 있던 금은방을 들이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금은방 출입문과 유리창 등이 파손됐습니다.

경찰은 제동장치가 갑자기 고장 났다는 30대 운전자 주장을 토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송재인 (songji1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