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방역 당국 "항체 양성률 95%에도 집단면역 불가"

실시간 주요뉴스

방역 당국 "항체 양성률 95%에도 집단면역 불가"
방역 당국은 코로나19 항체를 가진 국민이 95%에 달하지만 집단면역은 불가능하다고 평가했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백신 접종이나 자연감염으로 인한 국민 항체 양성률이 95%로 조사됐지만, 변이가 계속 발생하는 코로나19 특성을 고려하면 집단면역을 논하는 건 무리라고 밝혔습니다.

집단면역은 이론적으로 구성원의 6∼70% 이상이 항체를 형성해 집단 내 바이러스 전파를 효과적으로 차단하는 상태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코로나19처럼 변이가 계속 생기는 상황에서는 집단 구성원의 90% 이상이 항체를 가지더라도 효과적인 감염 차단이 어려워 집단면역 형성을 말할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항체 양성자도 항체가 정도가 최대 5천까지 다양하고, 시간이 지나면 면역력이 떨어져 재감염이 일어나는 만큼 단순 항체 양성률만으로 집단면역이나 방역 대책 수준을 논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YTN 이형원 (lhw9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