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대마초 흡입' 래퍼 킬라그램 1심서 집행유예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대마초 흡입' 래퍼 킬라그램 1심서 집행유예

2021년 09월 16일 19시 3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대마초 흡입' 래퍼 킬라그램 1심서 집행유예
대마초를 소지하고 흡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래퍼 '킬라그램', 이준희 씨가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서울남부지방법원은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 등으로 불구속 기소된 이 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사회봉사 80시간을 명령했습니다.

재판부는 이 씨가 다른 전과가 없고 단순 흡연 목적으로 대마초를 소지한 것으로 보인다며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이 씨는 지난 3월 서울 영등포구 자택에서 대마초를 피우다가 쑥 타는 냄새가 난다는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YTN 황보혜경 (bohk101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