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술 마시고 승객 태운 택시 기사...승객 신고로 검거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술 마시고 승객 태운 택시 기사...승객 신고로 검거

2021년 04월 08일 18시 0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술 마시고 승객 태운 택시 기사...승객 신고로 검거
술을 마시고 운행에 나선 택시 기사가 승객의 신고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택시 기사 63살 A 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어제(7일) 오전 2시 반쯤 음주 상태로 서울 중랑구에서 손님을 태워 강남구 논현동 인근까지 운행한 혐의를 받습니다.

택시 기사가 술을 마신 것 같다는 승객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은 택시 도착 지점 부근에서 A 씨를 검거했습니다.

당시 A 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73%로, 면허정지 수준이었습니다.

경찰은 A 씨가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하게 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신준명 [shinjm752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