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719명| 완치 10,531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1,005,305명
서울 첫 코로나19 확진자 사망...구로 콜센터 직원 가족
Posted : 2020-04-07 19:09
서울에서 코로나19 첫 사망자가 나왔습니다.

서울 마포구는 지난달 1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서울 신촌세브란스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던 44살 남성이 오늘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집단 감염이 발생한 서울 구로구 콜센터 직원의 가족으로, 기저 질환으로 폐암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마포구는 이 남성의 아내가 먼저 확진 판정을 받고, 이어 남편과 두 자녀가 잇따라 코로나19에 확진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후 아들과 아내가 먼저 완치돼 퇴원했고, 10대인 딸은 아직 병원 치료를 받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마포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세상을 떠나 장례식을 치르기 어려운 데다 가족 모두 확진 판정을 받기도 해 장례식을 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생활비 지원 등 방법을 알아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