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265명| 완치 10,295명| 사망 269명| 검사 누적 852,876명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공공부문부터..."출장 금지·시차 근무"
Posted : 2020-03-22 21:42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공공부문부터 앞장서 강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을 실천하기로 했습니다.

출장은 금지하고, 출퇴근과 점심시간에 의무적으로 시차를 두도록 했습니다.

대중교통은 좌석을 떨어뜨려 혹시 모를 감염 위험에 대처하도록 조치하기로 했습니다.

이형원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 코로나19 감염이 산발적으로 이어지면서, 정부는 공공부문부터 강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에 앞장서기로 했습니다.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 : 정부는 강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를 성공적으로 이행하기 위하여 범정부 차원에서 총력을 다 하겠습니다. 정부와 공공기관부터 솔선수범해서 수칙을 준수하고….]

이를 위해 우선 공무원 복무관리 특별 지침을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지침에 따르면 회의와 보고는 서면이나 영상으로 대체하고, 국내·외 출장은 금지됩니다.

직장 내 밀집도를 떨어뜨리는 데도 신경을 썼습니다.

부서별로 적정 비율을 정해 원격 근무를 하도록 하고,

출퇴근과 점심시간에도 시차를 두도록 한 겁니다.

각 부처에서 운영하는 다중이용시설도 다음 달 5일까지 문을 닫도록 했습니다.

국립도서관과 박물관, 미술관부터, 교육부 산하 수련원과 연수원까지 운영을 모두 중지시킨 겁니다.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대중교통에도 '최상위 방역 체계'가 가동됩니다.

혹시 모를 전염 위험에 대비하도록 승객 사이에 좌석을 떨어뜨리도록 했는데, 고속버스와 기차, 비행기 등을 예약할 때 적용됩니다.
이 외에도 외교단 행사를 자제하고, 국방부는 장병 외출과 외박, 휴가 전면 통제를 유지하도록 했습니다.

YTN 이형원[lhw90@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