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단독] 서울경찰청, 경부고속도로 사고 버스업체 수사 착수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단독] 서울경찰청, 경부고속도로 사고 버스업체 수사 착수

2017년 07월 11일 09시 3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단독] 서울경찰청, 경부고속도로 사고 버스업체 수사 착수
2명이 숨지고 10여 명의 부상자를 낸 경부고속도로 버스 사고와 관련해 경찰이 사고 버스 업체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사안이 중대하다고 보고 지방청 차원에서 사고 버스 업체의 과실 여부를 직접 수사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버스 운전기사 51살 김 모 씨가 졸음운전을 했다고 진술한 것에 따라 버스 업체가 운전기사들에게 휴게 시간을 주도록 한 현행법을 제대로 지켰는지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할 계획입니다.

또 자료 검토와 관계자 조사를 거친 뒤 필요할 경우 압수수색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국토교통부도 이르면 오는 19일 경기도와 교통안전공단 등과 함께 해당 버스업체에 대해 특별안전점검을 벌이기로 했습니다.

김영수 [yskim24@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