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박영수 특검 수뇌부 신변보호 시작
박영수 특검 수뇌부 신변보호 시작
Posted : 2017-02-25 17:55
박영수 특검 수뇌부에 대한 경찰의 신변보호가 시작됐습니다.

특검 관계자는 박영수 특검을 포함해 박충근, 이용복, 양재식, 이규철 등 특검보 4명과 윤석열 수사팀장에 대해 신변보호가 시작됐다는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박 특검 등 신변보호 대상자들에게는 경찰 서너 명가량이 지원돼 자택과 특검 사무실 주변 위주로 경호가 강화됩니다.

다만 경찰은 긴박한 상황이 발생할 경우, 24시간 밀착 경호를 진행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특검팀은 박 특검 자택 앞에서 박사모 등의 시위가 계속되고 있고, 인터넷 등에서 각종 테러 위협이 도를 넘었다며 경찰에 신변보호를 요청했습니다.

이종원 [jongwon@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