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부녀자 연쇄살인' 강호순 항소심도 사형

실시간 주요뉴스

'부녀자 연쇄살인' 강호순 항소심도 사형
부녀자 연쇄 살해 혐의로 1심에서 사형을 선고받은 강호순이 항소심에서도 법정 최고형인 사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지난 2006년 9월부터 지난해 12월까지 부녀자 8명을 포함해 전처와 장모 등 10명을 살해한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된 강호순에 대해 1심과 마찬가지로 사형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강 씨가 자신의 생명만큼 다른 사람의 생명도 소중하다는 사실을 깨닫지 못하고, 검거된 이유에 대해서도 운이 없었기 때문이라고 생각하는 등 재범의 위험성이 커 사형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강 씨는 장모집에 불을 지른 뒤 전처와 장모를 살해했다는 혐의에 대해서는 인정할 수 없다며 항소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황혜경 [whitepaper@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