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안영욱 서울중앙지검장 병역 논란
Posted : 2007-10-08 12:06
VOD
동영상시청 도움말
차기 검찰총장에 유력한 후보로 거론되고 있는 안영욱 서울중앙지검장이 방위 복무 당시 제대로 근무하지 않았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안영욱 지검장은 지난 77년 6월 육군 방위병으로 입대해 78년 8월까지 14개월을 복무한 뒤 일병으로 소집해제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하지만 안 지검장은 군에 입대한 77년 사법시험에 합격해 그해 9월 1일 사법연수원에 들어갔고, 79년 8월 31일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뒤 검사로 임용됐습니다.

이에 따라 연수원에 들어간 지난 77년 9월 1일부터 방위 복무를 끝낸 78년 8월 9일까지 11개월간 연수원 생활과 방위병 복무를 병행해, 군 복무 규정을 어긴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안 지검장은 당시 야간 보충역 근무의 경우 관행적으로 주간에 학업이나 연수, 생업 등이 가능했으며 방위소집 해제에 필요한 복무를 충실히 다했다고 해명했습니다.

또 지금 시점에서 자신의 신상에 대해 일일이 설명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며 당시 방위 복무 관련 법규나 해석에 대해 더 확인한 뒤 추후에 입장을 밝히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