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카카오 조수용·여민수 상반기 보수 300억대...신동빈 102억

실시간 주요뉴스

카카오 조수용·여민수 상반기 보수 300억대...신동빈 102억
올해 상반기 IT 업계에서 조수용·여민수 전 카카오 공동대표가 300억 원대 보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각사가 공시한 반기 보고서를 보면 카카오 대표에서 물러난 조수용·여민수 전 공동대표가 스톡옵션 행사 등으로 각각 361억4천7백만 원, 332억 천7백만 원을 받아 올해 상반기 전문경영인 가운데 가장 많은 보수를 받았습니다.

박성욱 SK하이닉스 부회장도 스톡옵션 행사로 올해 상반기 96억 2천여만 원을 받았고, 박정호 SK하이닉스 대표이사 부회장은 87억 5천여만 원을 수령했습니다.

주요 대기업 총수 가운데에는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이 102억 8천여만 원의 보수를 받아 1위를 차지했습니다.

구광모 LG그룹 회장은 71억여 원을 받아 2위에 올랐고,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54억 원, 구본준 LX그룹 회장이 54억9천만 원 등을 받았습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올해 상반기에도 보수를 받지 않아 '무보수 경영'을 이어갔습니다.


YTN 강희경 (kangh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