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재용 귀국 "시장의 냉혹한 현실 보고 마음 무거워"

실시간 주요뉴스

20조 원 규모의 반도체 위탁생산 공장 투자를 결정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년 만의 북미 출장을 마치고 귀국했습니다.

어제(24일) 오후 전세기 편으로 김포공항에 도착한 이 부회장은 이번 투자 결정에 대해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투자도 투자지만, 시장의 냉혹한 현실을 직접 보고 마음이 무겁다"고 말했습니다.

구글 등 글로벌 기업인과 백악관 고위 관계자 등과의 만남에서 어떤 논의가 있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대답하지 않았습니다.

이 부회장은 지난 14일 출국해 10박 11일 동안 미국과 캐나다에서 일정을 소화했습니다.

YTN 강정규 (liv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