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장인' 빈소 찾은 최태원..."영면 잘했으면"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고 노태우 전 대통령의 빈소를 찾았습니다.

최 회장은 지난 1998년 고인의 딸인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과 결혼했는데요,

현재 이혼에 합의하긴 했지만, 법적으론 여전히 부부인 만큼 최 회장에겐 장인상인 셈입니다.

최 회장의 발언, 직접 들어보시죠.

[최태원 / SK그룹 회장 : 저도 마음이 상당히 아픕니다. 오랫동안 고생하셨는데 이제는 아무쪼록 영면을 잘하실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유족에겐) 위로의 말씀을 전했습니다.]

YTN 조태현 (chot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