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더 빠르게 불어나는 20대 대출잔액..."전·월세 용도 59%↑"

실시간 주요뉴스

코로나19 발생 이후 20대의 가계대출 잔액이 전체 세대에 견줘 2배 넘게 빠르게 늘어나고 있습니다.

국회 정무위 소속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이 공개한 금융감독원 자료를 보면 올해 6월 말 기준 20대의 은행권 가계대출잔액은 33조 4천여억 원입니다.

이는 코로나19 확산 이전인 2019년 말 기준 잔액보다 35.2% 급증한 규모로, 이 기간 전체 연령대의 가계대출 대출잔액은 14.8% 증가했습니다.

특히 20대가 주택임차, 즉 전·월세에 쓴다고 밝힌 대출 잔액은 15조 4천여억 원으로 1년 반 만에 59.4% 불었습니다.

주택 구입용 대출잔액은 5조 2천여억 원으로 4.3% 증가해 전·월세 자금 대출보다는 상대적으로 덜 늘어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YTN 신윤정 (yjshin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