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660명| 완치 13,729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37,844명
소비자원 "등받이 경사진 요람에서 아기 재우지 말아야"
Posted : 2020-07-02 08:00

동영상시청 도움말

소비자원이 시중에서 파는 등받이가 경사진 요람에서 아기를 재우면 질식 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소비자원은 국내 유통 판매 중인 경사진 요람 9가지를 시험 조사했더니 모든 제품 등받이 각도가 수면 시 질식사고를 일으킬 우려가 있는 수준이었다고 밝혔습니다.

제품들 경사 각도가 14도에서 66도 수준이었는데 해외 연구 결과 등을 토대로 분석했더니, 아기가 뒤집거나 고개를 아래로 떨굴 때 산소 부족을 느끼거나 기도가 막히는 등의 질식사고로 이어질 우려가 크다고 판단한 겁니다.

소비자원은 요람 등받이 각도를 80도까지 허용하고 있는 국내 기준에 대해서도 국가기술표준원에 안전개선을 요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차유정 [chayj@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