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293명| 완치 12,019명| 사망 287명| 검사 누적 1,371,771명
코로나19 이후 기업· 가계, 은행에서 75조 원 대출
Posted : 2020-05-31 08:53
코로나19 사태 이후 기업과 가계가 은행에서 75조 원 이상의 대출을 새로 받아 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급격한 경기 위축 속에서 경제 주체들이 일단 은행 대출로 연명한 것입니다.

한국은행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가 본격화되기 시작한 2월부터 4월까지 석 달 간 기업과 가계가 은행에서 빌린 돈이 75조 4천억 원 늘었습니다.

1월 말 기준 877조 5천억 원이었던 기업대출이 4월 말 929조 2천억 원으로 불어나고, 같은 기간 가계대출이 892조 원에서 915조 7천억 원으로 늘어난 것입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 기업과 가계의 은행 대출 증가액이 21조 9천억 원이었다는 점을 감안하면 올해 대출 증가폭은 3.4배에 달합니다.

박병한 [bhpar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