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윤재옥 "野·국회의장 짬짜미 탄핵용 본회의, 의정사 초유 폭거"

실시간 주요뉴스

국민의힘 윤재옥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이 오늘(30일)과 내일(1일) 국회 본회의를 열어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 탄핵소추안을 다시 처리하겠다고 밝힌 것은 75년 의정 역사상 초유의 폭거라고 비판했습니다.

윤 원내대표는 오늘(30일) 최고위 회의에서, 민주당이 여야 합의를 헌신짝처럼 내버리고 국회의장과 짬짜미한 탄핵용 본회의를 열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상습 탄핵 전문 정당으로 거듭난 민주당이 국회법에 따라 진작 폐기됐어야 할 탄핵안을 다시 들고 와, 국회 폭정의 시동을 걸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민주당은 무리한 탄핵 시도로 국정을 소모적 혼란에 빠뜨리면서도 한 번도 사과하거나 책임을 진 적이 없다며, 국민이 객관적으로 지켜보고 심판해 주시리라고 믿는다고 강조했습니다.

국민의힘은 오늘(30일) 본회의가 예산안 처리를 위해 잡아놓은 일정인 만큼, 예산안 합의가 이루어지지 않은 현 시점에선 진행돼선 안 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YTN 강민경 (kmk021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