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특수목적견, 국가 차원서 보조해야"...동물예능 출연

尹 "특수목적견, 국가 차원서 보조해야"...동물예능 출연

2023.05.28. 오전 11:1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윤석열 대통령이 안내견을 비롯한 특수 목적견은 은퇴 이후 행복한 여생을 보낼 수 있도록 국가 차원에서 보조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오늘(28일) 방송된 'SBS 동물농장'에 출연해 임기 내 관련 정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특수 목적으로 봉사하는 강아지들은 사회를 위해 봉사했기 때문에 치료를 받을 때 일정 부분은 국가와 사회에서 부담해주는 게 맞는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지난해 크리스마스 때 은퇴 안내견 '새롬이'를 입양한 윤 대통령은 이번 방송을 통해 직접 주방에서 강아지 간식을 만들고 관저 마당을 뛰어노는 일상을 공개했습니다.

대선 후보 시절, 윤 대통령은 특수 목적견의 입양관리를 강화하고 의료비 지원에 힘쓰겠다고 공약했으며, 특히 시각장애인 안내견에 대한 인식을 바꾸기 위해 '안내견 출입환영 스티커' 부착 캠페인과 관련한 인센티브 제공 등을 제시하기도 했습니다.



YTN 조은지 (zone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