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사과해야" vs "민주당이 사과해야"

"韓, 사과해야" vs "민주당이 사과해야"

2023.03.28. 오전 05:2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헌법재판소의 검찰 수사권 축소 법 유효 결정 이후 어제 열린 국회 법사위에선 여야와 한동훈 법무부 장관 사이에 열띤 공방이 이어졌습니다.

민주당이 한 장관의 사퇴와 사과를 요구하자 국민의힘은 이재명 대표 비리 덮기라며 반발했고, 한 장관은 위장 탈당에 대해 오히려 민주당이 사과해야 한다고 맞받았습니다.

직접 들어보시죠.

[김남국 / 더불어민주당 의원 : 검찰독재, 검찰왕국으로 전락하고 있는 윤석열 정권에 대한 사법부의 경고로 받아들여야 한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삼권분립 원칙과 국회의 입법권, 사법부의 이런 판결을 존중해서 당장 시행령 통치를 철회하고 국민에게 진심으로 사과를 해야 한다고 봅니다.]

[전주혜 / 국민의힘 의원 : 검수완박법에 대해서 이렇게 민주당이 집착하는 이유는 결국은 이재명 당 대표에 대한 비리 덮기라고 생각합니다…위증으로 인해서 또 이재명 지사에 대한 검찰의 직접 수사가 지금 진행되고 있을 수 있으니까 지금 민주당에서는 '시행령을 원상 복구해야 한다', 지금 이러한 주장을 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한동훈 / 법무부 장관 : 저는 지금 이렇게 입법권 과정에서 위장 탈당 같은 위헌·위법이 명확하게 지적된 상황에서 사과는 제가 할 것이 아니라 이 법 밀어붙이신 민주당 위원들께서 하셔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YTN 김주영 (kimjy@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