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박지현 "전당대회 출마 숙고...이재명은 불출마해야"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지방선거 패배 책임을 지고 사퇴하고 한 달 만에 공식 석상에 나온 박지현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자신도 전당대회 출마를 고민하고 있다면서 이재명 의원의 불출마를 촉구했습니다.

당내 97그룹의 세대교체론에 이어 청년이자 여성 정치인으로서 어차피 대표는 이재명, '어대명' 기류에 제동을 건 건데요.

직접 들어보시죠.

[박지현 /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무엇보다 컷오프 통과할 수 있을지, 또 이재명 의원과의 경선에서 의미 있는 대결을 할 수 있을지가 조금 고민이라서 계속해서 여러 가지 이야기를 들으면서 숙고하고 있고요. 이에 대해서 일주일 안에 결단을 내리지 않을까 싶습니다.

(당내 이재명 의원 불출마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많은데 어떻게 생각하실까요?) 저도 불출마를 하셔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결국에 또 민생이 실종되지 않을까 하는 우려가 있고요. 저쪽에서는 보복, 우리는 이걸 방어하는 그림들이 그려지기 때문에….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