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현장영상+] 한·미·일 3국 정상회담...북핵 대응 방안 논의

실시간 주요뉴스

바이든 "한미일 협력, 공통 목표 달성에 매우 중요"
"대한민국 방위에 대한 공약을 다시 한 번 재확인"
尹 "북핵 위협 고도화…한미일 공조 중요성 가중"
"한미일 협력, 세계 평화·안정의 중심축 되길 기대"
기시다 "北 추가 도발 가능성 점점 심각하게 우려"
"미일·한일 동맹의 억지력 강화 불가결"
[앵커]
나토 정상회의가 열리는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한·미·일 3국 정상회담이 개최됐습니다.

4년 9개월 만에 열리는 건데, 대북 강경 대응책 등 안보 협력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현장 모두발언 들어보겠습니다.

[조 바이든 / 미국 대통령]
한미일 3각 협력은 우리의 공통의 목표를 달성하는 데 대단히 중요합니다.

그중에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가 포함돼 있습니다.

또한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형식의 대화가 지속되면서 3각 공조가 강화될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

우리는 북한이 지속적으로 핵실험을 할 것이라는 우려를 가지고 있습니다. 특히 우리는 대한민국의 방위에 대한 공약을 다시 한 번 재확인하는 바입니다.

또한 우리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것에 대해서는 책임을 지도록 만들 것이며 국제사회와 공조할 것입니다.

이제 윤석열 대통령께 마이크를 넘기도록 하겠습니다.

[윤석열 / 대통령]
나토 정상회의 계기에 한미일 정상이 한자리에 모인 것을 뜻깊게 생각합니다.

회의를 주체해 준 바이든 대통령께 감사를 표하고 기시다 총리께도 이렇게 또 뵙게 돼서 반갑습니다.

북한의 핵 미사일 위협이 고도화되고 국제 정세의 불안정이 커진 상황에서 한미일의 협력의 중요성은 더욱 커졌습니다.

약 5년 만에 개최된 한미일 정상회의, 지역 및 글로벌 문제 해결을 위해 3국이 협력을 강화하고자 하는 의지를 보여주는 것입니다.

오늘 회의를 계기로 한미일 협력이 세계평화와 안정을 위한 중요한 중심축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기시다 후미오 / 일본 총리]
북한을 비롯한 추가적 도발 행위의 가능성이 점점 더 심각하게 우려되고 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의 방일 당시 확인된 미일 동맹, 미한 동맹의 억지력을 강화하는 것을 포함해 한미일의 공조 강화가 불가결합니다.

그리고 한미일 정상회담이 이번에 개최하게 된 것은 매우 시의적절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한 한미일의 공조를 강화할 것입니다.

그리고 지난 한미일 방위장관회담이 일본에서 3개국에 의한 훈련, 탄도미사일 실시에 대해서 의견 일치를 보았습니다.

핵실험이 이루어진 경우에도 공동훈련을 포함해 한미일이 함께 대응해 나가고자 합니다.

한미동맹의 억지력 강화를 위해서도 일본의 방위력을 근본적으로 강화해 나가고자 합니다.

그리고 이와 함께 납치 문제의 즉시 해결을 위한 노력 그리고 윤 대통령의 지지에도 감사드립니다.

계속해서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YTN 박서경 (ps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