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윤석열 "50조 투입해 코로나 영업제한 피해 보상...대장동·고발 사주 동시 특검도 수용"

실시간 주요뉴스

윤석열 "50조 투입해 코로나 영업제한 피해 보상...대장동·고발 사주 동시 특검도 수용"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코로나 피해 보상과 관련해 새 정부 출범 100일 동안 50조 원을 투입해 정부의 영업 제한으로 인한 피해를 보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후보는 언론 인터뷰에서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주장하는 전 국민 재난지원금 같은 찔끔찔끔 지원은 안 된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윤 후보는 특히 정부의 영업시간, 인원제한으로 인한 피해를 원칙적으로 전액 보상해야 한다면서 피해를 지수화, 등급화해서 원칙을 갖고 보상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선거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만나게 된다면 대선 관리를 위한 중립내각 구성과 대장동 게이트 특검 수용을 요청하겠다면서, '고발 사주' 의혹과의 동시 특검도 수용할 용의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다주택자들이 주택을 시장에 내놓게 하기 위해 한시적으로 양도세 등 거래세를 인하하겠다면서 1가구 1주택자에 대한 종부세 역시 이중과세가 되지 않도록 제도를 다시 살펴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황혜경 (whitepaper@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