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양 탈 쓴 개 인형' 등장에 경기도 국감 한때 파행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양 탈 쓴 개 인형' 등장에 경기도 국감 한때 파행

2021년 10월 20일 18시 1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양 탈 쓴 개 인형' 등장에 경기도 국감 한때 파행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출석한 오늘(20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서는 국민의힘에서 양의 탈을 쓴 개 인형을 들고나오며 한때 파행을 겪었습니다.

국민의힘 송석준 의원이 오후 질의 시간,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겨냥해 겉과 속이 다름을 가리키는 '양두구육' 인형을 책상에 올려놓고 질의에 나서자, 민주당은 거세게 항의했습니다.

이에 사회를 맡은 민주당 조응천 간사는 국감 분위기를 방해할 수 있는 물건은 가지고 오지 않기로 여야 간사가 합의했다며 치워달라 요구했고, 고성이 오간 끝에 감사 중지를 선포했습니다.

이후 인형이 치워진 뒤 다시 시작된 감사에서 이 후보는 국민의힘이 대장동 공공개발을 막아놓고 왜 개발이익을 100% 환수하지 않았냐고 한다며, '양두구육'은 본인들 얘기 같다고 말했습니다.

여야는 오늘 국감 내내 이 후보의 답변 시간 보장을 두고도 신경전을 벌였습니다.

YTN 송재인 (songji10@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