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윤석열 "5·18 빼면 전두환 정치는 잘했다"...일제히 '망언' 비판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윤석열 "5·18 빼면 전두환 정치는 잘했다"...일제히 '망언' 비판

2021년 10월 19일 19시 4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전두환 전 대통령을 언급하며, 잘못한 부분이 있지만, 정치는 잘했다고 얘기하는 사람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아무 말 대잔치" 냐, "입만 벌리면 망언"이냐며 여야 대선 주자들의 비판이 이어진 가운데, 국민의힘 지도부에서조차 한숨이 쏟아져나왔습니다.

부장원 기자입니다.

[기자]
발단은 PK 지역 당원 간담회에서 나온 이 발언이었습니다.

[윤석열 / 전 검찰총장 : 전두환 전 대통령이 군사 쿠데타와 5·18만 빼면 잘못한 부분이 그런 부분 있지만, 그야말로 정치는 잘했다고 얘기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호남 분들도 그런 얘기하시는 분들이 꽤 있어요.]

대통령으로서의 자질 공세에 세부적인 건 전문가에게 맡기고 시스템 관리에 매진하겠다며 한 얘기인데, 의도와 상관없이 논란은 걷잡을 수 없이 번져 나갔습니다.

민주당 이재명 대통령 후보는 갈수록 태산이라며 광주 영령과 호남인 능멸에 대해 당장 석고대죄하라고 촉구했고, 정의당도 어떻게 전두환을 찬양하며 호남 민심을 들먹일 수 있느냐고 비판했습니다.

[오현주 / 정의당 대변인 : '이완용도 나라 팔아먹은 것 빼면 잘했다'는 말과 무엇이 다릅니까. 어설픈 변명보다는 머리 숙여 사과하는 것이 우선이라는 말씀드립니다.]

윤 전 총장은 발언 취지를 왜곡하고 있다며 억울해했지만, 국민의힘 당내 주자들도 비판 대열에 가세했습니다.

홍준표 의원은 이런 사람과 국가 대사를 논한다는 것 자체가 부끄럽다고 지적했고,

[홍준표 / 국민의힘 의원 : 윤석열 후보가 아무 말 대잔치 한 게 어제오늘 이야깁니까. 매일 망언을 하면서, 그걸 대변인이 나와서 또 해석을 새로 하고….]

유승민, 원희룡 두 주자도 헌법 정신을 망각한 발언이라고 맹비난했습니다.

[유승민 / 국민의힘 전 의원 : 5·18의 아픔 앞에서 인간으로서 공감능력이 없는 건지, 아니면 무슨 다른 표 계산을 하는 건지 아니면 원래 생각이 없는 건지 정말 경악스럽습니다.]

[원희룡 / 전 제주지사 : (전두환 씨는) 불법 폭력과 수천억 원 부패의 장본인이 됐습니다. 폭력 말고 잘못한 게 없다는 윤석열 후보의 인식은 헌법정신을 망각한 것입니다.]

국민의힘 당내에서도 여권에 공세의 빌미를 준 건 물론 당 차원의 호남동행에도 찬물을 끼얹었다며 한숨을 쏟아냈습니다.

논란이 커지자 윤 전 총장은 대통령의 권한 위임을 강조한 발언이었다고 거듭 해명했지만, 파장은 쉽게 가라앉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YTN 부장원입니다.

YTN 부장원 (boojw1@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