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정숙 여사, 고종이 오스트리아에 선물한 '왕자 갑옷' 관람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김정숙 여사, 고종이 오스트리아에 선물한 '왕자 갑옷' 관람

2021년 06월 15일 01시 5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오스트리아를 국빈 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는 도리스 슈미다우어 대통령 부인과 함께 비엔나 미술사 박물관을 찾았습니다.

김 여사는 이곳에서 지난 1892년 한국과 오스트리아 수교 직후 고종이 프란츠 요제프 1세 황제에게 선물한 조선 왕자 투구와 갑옷을 관람했습니다.

김 여사는 "오랜 시간이 흘렀는데도 조선 왕자의 투구와 갑옷이 잘 보존된 것처럼 한-오스트리아 관계도 돈독히 어어 지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조선 왕자의 투구와 갑옷은 내년 한-오스트리아 수교 130주년을 맞아 우리나라에서 전시될 예정입니다.

이어 김 여사는 슈미다우어 부인과 함께 비엔나 대학 식물원을 찾아 심각한 기후 위기 속에서 지구의 많은 생물들이 사라지고 있다며 이를 극복하기 위한 국제 협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김 여사는 우리나라 전통 농기구인 호미를 식물원 측에 전달했습니다.

이대건 [dg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