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靑 "제보 접수 경위, 수사기관이 밝힐 것"
Posted : 2019-12-05 12:01
청와대는 김기현 전 울산시장 측근 비리 의혹을 청와대에서 먼저 물었다는 송병기 울산시 경제부시장의 발언에 대해 청와대가 더이상 밝힐 부분은 아니라고 말을 아꼈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청와대는 수사기관이 아니라서 누군가를 수사할 권한이 없다며, 할 수 있는 선에서 최선을 다해 파악한 것을 언론에 공개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송병기 부시장과 청와대 행정관 A씨의 말 중에 누구 말이 맞는지는 수사기관이 밝혀낼 것으로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청와대는 김 전 시장 관련 비리 의혹을 민정비서관실 소속 행정관 A씨가 외부에서 제보받았다고 했지만, 제보자인 송 부시장은 청와대 측에서 먼저 물어봐 답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