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5,039명| 완치 13,863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65,084명
'울산시장 첩보' 논란 백원우, "곧 입장 정리해 발표"
Posted : 2019-11-28 09:37
청와대가 지방선거를 앞두고 김기현 전 울산시장 관련 비위 첩보를 경찰에 건넸다는 논란과 관련해 당시 청와대 민정비서관을 지낸 백원우 민주연구원 부원장이 곧 공식 입장을 내겠다고 밝혔습니다.

백 부원장은 YTN 기자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에서 관련 내용에 대해 입장을 정리 중이라며, 정리되면 알리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최근 일부 언론은 박형철 청와대 반부패비서관이 검찰 조사에서 김 전 시장 관련 비위 첩보를 백원우 당시 민정비서관에게 받았다고 진술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당시 첩보를 받아 수사에 나선 경찰은 김 전 시장 동생과 비서실장 등을 건설 사업 이권에 개입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달라며 검찰에 넘겼지만, 검찰은 모두 혐의가 없다고 결론 냈습니다.

최기성[choiks7@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