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靑 "노벨평화상 수상 여부, 염두에 안 둬"

실시간 주요뉴스

靑 "노벨평화상 수상 여부, 염두에 안 둬"
한국시각으로 오늘 오후 6시 노벨평화상 수상자 발표가 예정된 가운데,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의 수상 여부에 대해 염두에 두고 있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올해 노벨평화상 후보자 추천은 지난 1월 31일이 시한이었고, 문 대통령의 한반도 평화 추진이 가시화한 건 그 이후였다며 이같이 설명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그러면서, 청와대와 정부가 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 등을 노벨평화상 후보로 추천한 적도 없는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습니다.

하지만 해외 언론과 도박사이트를 중심으로, 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등이 유력한 후보라는 전망이 계속 나오고 있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