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박영선 "공천 실망에 책임...최고위원 사퇴"
Posted : 2012-03-22 02:17

동영상시청 도움말

민주통합당 박영선 최고위원은 공천을 둘러싼 당 안팎의 비판에 책임을 지고 당 최고위원과 당내 특위 위원장 직에서 사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영선 최고위원은 어제 기자회견을 열어 자기 성찰과 혁신이 부족한 민주당에 대한 국민의 차가운 시선을 외면하기 힘들었다며 당 지도부로서 국민께 사죄해야 한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습니다.

박 최고위원은 또 재벌 개혁과 검찰 개혁을 함께 추진한 유종일 민주당 경제민주화특위 위원장과 유재만 변호사가 공천 과정에서 아무런 배려도 받지 못한 데 대해 책임감을 느낀다는 뜻도 밝혔습니다.

신윤정 [yjshine@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