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명박 대통령, "일본 총리에게 사과하고 위로"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이명박 대통령, "일본 총리에게 사과하고 위로"

2009년 11월 16일 17시 2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이명박 대통령, "일본 총리에게 사과하고 위로"
이명박 대통령은 부산 실내사격장 화재 참사와 관련해 APEC 정상회의 기간 중 하토야마 일본 총리에게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위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대통령은 오늘 오전 청와대에서 수석비서관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무엇보다 원인을 철저하게 밝혀 유족들의 아픈 마음을 달래줘야 한다면서 미안하고 죄송스러운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고 청와대 박선규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또 이번 사고를 아직 낮은 수준인 사회 전반의 안전의식을 점검하고 국격에 맞게 높이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면서, 안전수칙은 선진화 달성을 위해 반드시 지켜져야 하는 조건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회의가 끝난 뒤 하토야마 총리에게 이번 참사와 관련해 다시 한번 깊은 유감을 표하고 유가족과 피해자들에게 마음으로부터 조의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는 내용의 서신을 보냈습니다.

서신에서 이 대통령은 정부가 철저한 진상 조사와 재발 방지, 신속한 사고 수습 등을 위해 최대한 노력하고 있으며, 일본측과도 긴밀히 협력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승윤 [risungyoo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