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BMW코리아 대국민 사과..."EGR 쿨러 냉각수 누수가 원인"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06 18:00
BMW코리아가 잇따른 차량 화재 사고와 관련해 대국민 사과와 함께 BMW 본사의 자체 조사 결과를 공개했습니다.

김효준 BMW코리아 회장은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잇따른 화재사고로 고객과 국민, 정부 당국에 불안과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송구하게 생각한다며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또 정부 당국과 긴밀히 협조해 사전 안전진단과 자발적 리콜이 원활하고 빠르게 진행되도록 만전을 다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기자회견에 함께 참석한 요한 에벤비클러 BMW 그룹 품질 관리 부문 수석 부사장은 기존에 밝혔던 대로 디젤 차량의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 즉 EGR 쿨러에서 냉각수가 새어 나온 것이 근본적인 화재 원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ERG 쿨러의 냉각수 누수가 있다고 해서 모든 차에서 불이 나는 것은 아니라며 차량의 장거리·장시간 주행, 바이패스 밸브가 열린 상태일 때만 화재가 이어진다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화재 원인은 EGR 쿨러의 하드웨어적인 문제라며 소프트웨어와는 관련이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EGR 결함은 해외에도 유사한 사례가 있었다며, 결함률은 한국이 0.1%, 전 세계가 0.12%로 비슷한 만큼 단기간 집중적으로 한국에서 문제가 나타난 데 대해 분석 중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