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까탈스럽다"의 유래는 몽골에서 왔다?
    "까탈스럽다"의 유래는 몽골에서 왔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남편 : 아, 진짜! 나 당근 안 좋아하는 거 알면서, 또 당근 넣었어!

    아내 : 그냥 좀 먹어.

    남편 : 이거 맛이 왜 이래? 이거 우리 엄마 된장아니지?

    아내 : 아... 이거 어머니 된장 다 떨어져서 마트 가서 사 왔어.

    남편 : 나 우리 엄마 된장 아니면 안 먹는 거 몰라?

    아내 :  왜 맛, 별로야? 난 괜찮은데.

    남편 : 그리고 사 먹는 건 나트륨도 많고 몸에 안 좋아. 그리고 결정적으로 맛이 달라요, 맛이!

    아내 :  아휴, 정말 까탈스럽기는. 그냥 먹어!

    남편 : 안 먹어!

    [조윤경]
    무엇에 대해 이러쿵저러쿵 트집을 잡아 까다롭게 구는 것을 '까탈 부린다'고 하는데요.

    일이 순조롭게 나가지 못하도록 방해한다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정재환]
    이 '까탈을 부리다'는 어디서 온 말인가요?

    [조윤경]
    '까탈'은 '가탈'의 센말입니다. 

    '가탈'은 본래 '말의 빠른 걸음'을 의미하는 몽골어 'Qatara-'(가타라) 라는 단어에서 왔습니다. 

    [정재환]
    몽골어요? 이게 몽골어에서 유래됐다고요?

    [조윤경]
    고려와 몽골은 긴 전쟁 끝에 강화를 맺었는데요.

    이후 오랫동안 몽골의 간섭을 받으며 그들의 풍속과 언어가 우리나라에 들어오게 됐습니다. 

    [정재환]
    그렇군요. 그런데 이제 '말의 빠른 걸음'을 뜻하는 이 '가탈'! 이게 왜 방해한다는 뜻이 됐죠? 

    [조윤경]
    말이 빠르게 걸으면 비틀거리고 불안정해서 말을 탄 사람이 제어할 수 없을 정도가 되는데요.

    그러면 편하게 이동하지 못하고 실려 있는 짐이 흔들려 떨어지기도 합니다.

    이런 모습이 어떤 일을 할 때 순조롭게 못 하도록 방해하는 것과 비슷해 의미가 변했습니다. 

    [정재환]
    오늘 배운 재미있는 낱말, '까탈'입니다. 

    [조윤경]
    일을 못 하게 방해하는 조건이나 트집을 잡아 까다롭게 구는 일을 뜻하는데요. 

    말을 탄 사람이 불편할 만큼 말이 빠르게 걷는다는 뜻의 몽골어 'Qatara-'(가타라)에서 유래됐습니다. 

    [정재환]
    일을 하다 보면 쓸데없이 까탈을 부리는 사람을 만날 때가 있습니다. 

    [조윤경]
    그런 사람과 일을 하면 순조롭게 성사되기 어렵겠죠.

    하지만 상대방의 장점을 찾아 칭찬해준다면 꼬였던 일도 잘 풀어갈 수 있을 겁니다.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국민신문고
    프리미엄클릭
    캠퍼스24
    실시간 주요정보


    이슈&클릭
    해외안전여행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