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포항 지진 관련 행정안전부 긴급 브리핑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11-15 17:02
[안영규 /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정책관]
행정안전부 재난정책관리관 안영규입니다.

지금부터 2017년 11월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 피해 상황 및 대처 상황에 대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먼저 지진 발생 개요입니다.

2017년 11월 15일 14시 29분부터 현재까지 총 10건의 지진이 발생하였습니다.

그래서 본인이라고 볼 수 있는 것이 14시 29분에 포항시 북구 북쪽 9km 지역에서 규모 5.4가 발생하였고 그 이후에 지금까지 여진이 지속되고 있습니다.

다음은 15시 기준으로 피해 상황입니다.

현재까지 집계된 인명피해는 경상자 7명이며 지진을 감지하였다는 신고 건수는 총 5973건입니다.

다음은 대처 상황입니다. 지진 발생 즉시 기상청에서는 전국에 지진재난문자를 발송하여 국민들의 안전을 당부하였고 이어 발생한 규모 3.6 지진에 대구, 경상북도, 울산 전 지역에 재난문자를 추가로 발송한 바 있습니다.

중대본은 14시 43분에 가동하였고 전 행정력을 동원하여 피해자 구조 지원에 만전을 기하라는 국무총리 긴급지시가 15시 6분에 있었습니다.

중대본에서는 관계부처 및 지자체의 각자 임무에 따라 지진 피해 수습을 위하여 조치할 사항과 시설물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15시에는 지진지역 피해 현황 파악 및 상황 관리를 위하여 행정안전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현장상황관리관 6명을 현지에 긴급 파견하여 피해 상황을 확인하는 등 현장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가동하고 있습니다.

특히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김부겸 행안부 장관은 관계부처 지자체피해 상황을 신속하게 파악하고 필요한 조치를 취하도록 지시한 바 있으며 현지 상황을 직접 확인하고 지원대책을 마련하기 위하여 16시 30분 현지로 출발하였습니다.

또한 이낙연 국무총리는 중대본 상황실을 방문하여 현장 주민들에게 실시간으로 정보를 제공할 것과 특히 원전 관련 시설 안전과 함께 내일 수능시험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행정력을 총동원하라고 당부하셨습니다.

향후 계획입니다.

주요 건축물 등에 대한 안전성을 확인할 수 있도록 민간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피해시설물 위험도 평가단, 또 재난피해합동조사단 등도 현장에 파견해서 수습에 만전을 기할 계획입니다.

이상입니다.

Q. 구체적으로 그러면 이동 중에 아침에 강력한 여진 내지는 또 다른 지진이 왔을 경우에, 그러니까 또 다른 지진이 여진이 될 수도 있겠습니다마는. 아무튼 그런 경우에 어떻게 대응을 해야 되는 겁니까? 상당히 어려운 문제인 것 같은데요.
- 그런 상황을 포함해서는 조금 더 교육부하고 이후에 진행되는 상황을 포함해서 같이 협의를 해서 조치하도록 그렇게 하겠습니다.

Q. 중대본 1단계는 구체적으로 어떤 걸 의미하는 거죠?
- 중대본 1단계는 지금 매뉴얼상에 규모 5.0 이상이 되면 중대본 1단계를 가동하게 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지금 1단계가 가동된 상태고요. 여기에 대규모로 피해가 확산될 경우에 2단계까지 가동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그것은 좀 상황을 봐가면서 2단계 가동 여부를 결정할 계획입니다.

Q. 1단계 조치 사항은 어떤 게 있고 당시 중대본부장의 역할, 근무 위치는 어떻게 됩니까?
- 항상 중대본부장께서 상황실을 지킬 수는 없는 부분이기 때문에 긴급하게 저희가 연락을 드리고 또 아까도 보고를 드렸습니다마는 필요한 지시를 취하게 되겠습니다. 이번의 경우도 그런 각종 장관님께서 지시를 하신 바가 있습니다.

Q. 그러면 본부 지휘는 차관이 하고 있나요?
- 지금 본부에는 차관께서 하고 계시고 현장에 장관께서 파견된 이런 상황입니다.

Q. 건물 안전진단은?
- 그 부분은 지자체랑 같이 협의를 해서 긴급으로 할 수 있는 사안들을 저희가 한번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Q. 하겠다는 겁니까?
- 지금 긴급하게 가능한 부분들을 체크해 볼 계획입니다. 왜냐하면 피해가 아주 육안으로 일단은 상당히 확인이 되기 때문에 육안으로 파악할 수 있는 부분들을 먼저 하고 그다음에 피해가 상당히 문제가 있는 부분들은 조치할 사항이 추가로 있을 것 같습니다. 현재까지는 구체적인 부분들에까지 아직까지는 파악은 안 돼 있는 상태입니다.

Q. 고사장 내진설계 여부는 다 파악이 됐나요?
- 각 학교 건축물들에 대한 내진 여부들은 다 파악이 되어 있습니다.

Q. 자료 바로 주실 수 있죠, 그러면?
- 각각에 대한 부분들은 제가 확인해 보겠습니다. 확인해 보고 필요한 자료 드리겠습니다.

Q. 내진설계 안 된 데다가 있나요?
- 우리나라 현재 학교의 내진율이 아직 한 25% 정도 수준이기 때문에 안 된 데가 있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내진이 안 됐다 하더라도 그 부분이 건물이 이 정도 기준에 견딜 수 있는가 하는 것은 다른 문제이기 때문에 그것은 어느 정도 기준에 맞는가의 문제인 것 같습니다. 그래서 모든 건물이 만약에 내진설계가 안 된 학교라 하더라도 모두가 다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라는 말씀 드리겠습니다.

Q. 아무튼 75%는 내진설계가 안 돼 있다는 건가요?
- 내진 기준에 안 맞는 거죠.

Q. 기준은 언제 기준을 말하는 건가요?
- 지금 각각의 설계 기준들이 있습니다. 교육부가 가지고 있는 학교에 대한. 내진 기준이 있습니다. 현재까지 내진 기준에 비춰봤을 때 그렇다는 것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