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MB 고소' 박원순 시장 대리인 류경기 부시장 출석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10-10 13:32
앵커

이명박 정부 당시 국정원이 박원순 서울시장을 겨냥해 여론공작 계획을 담은 문건을 만들었다는 의혹에 대해 박 시장 측 대리인이 검찰에 나와 조사를 받습니다.

류경기 서울시 행정부시장은 박 시장의 대리인으로 잠시 뒤, 검찰에 출석해 이명박 전 대통령에 대한 고소 배경 등을 밝힐 예정입니다.

현장 연결하겠습니다.

◇ 류경기 / 서울시 행정부시장> 소위 박원순 제압 문건이 국정원에서 작성된 것이 확인이 되었습니다. 그래서 이 문건의 작성과 실행으로 인해서 박원순 서울시장과 또 서울시가 입은 피해를 소상하게 소명을 하기 위해서 왔습니다.

Q. 구체적으로 어떤 시정에 피해를 입었다고 보시나요.
◇ 류경기 / 서울시 행정부시장> 박원순 제압 문건에서 구체적인 대응 방안 등을 제시하고 있는데요. 서울시에서 시행하는 여러 주요 정책에 대해서 부정적인 여론의 형성이나 또는 보수 단체의 집회 그리고 또 SNS 활동 등을 통해서 서울시 정책을 실행하는 데 많은 장애와 지장을 초래하였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Q. 오시기 전에 박 시장께서 특별히 전한 말씀이 있으십니까?
◇ 류경기 / 서울시 행정부시장> 박 시장께서는 고소 고발장을 통해서 구체적인 의견을 다 제출을 했고요. 구체적인 피해 실태에 대해서는 대리인을 통해서 소명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보고 제가 참고인으로 출석을 했습니다.

Q. 이명박 전 대통령 적폐청산 시도 성공하지 못할 거라고 주장하는데 거기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시는지요?
◇ 류경기 / 서울시 행정부시장> 그 부분은 제가 답변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