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충치인 줄 알았는데..." 치과 찾았다 깜짝 놀란 까닭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20 11:29
마라톤과 사이클 등 운동을 즐기는 40대 조양호 씨.

최근 음식을 먹을 때 이가 시리고 한 번씩 찌릿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충치 때문이라고 생각한 조 씨는 치과를 찾았다가 깜짝 놀랐습니다.

지속적인 충격으로 치아에 금이 가고, 이 틈으로 세균이 침입해 통증을 느끼는 겁니다.

이런 치아균열 증후군은 전 세계적으로 유독 우리나라에서 많이 발생합니다.

딱딱하고 질긴 음식을 자주 먹는 문화적인 영향과 운동하거나 무언가에 집중할 때 무의식적으로 이를 악무는 습성이 원인입니다.

치아균열이 심하지 않으면 금이나 세라믹 등으로 씌워 벌어지는 것을 막을 수 있지만, 치아 뿌리까지 금이 갔다면 결국 이를 뽑아야 합니다.

그만큼 예방하는 것이 최선입니다.

평소 이를 악물거나 음식물을 한쪽으로 씹는 습관이 있다면 고치는 것이 좋습니다.

집중력이 필요하거나 격렬한 운동을 할 경우에는 마우스 가드를 끼는 것도 큰 도움이 됩니다.

취재기자 : 허성준
촬영기자 : 박태근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