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군산 주점 방화' 경찰 조사로 드러난 충격적인 사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6-22 09:02
모자를 쓴 한 남성이 파란색 기름통을 들고 나타납니다.

지난 17일 밤 33명의 사상자를 낸 군산 주점 방화 사건의 피의자, 55살 이 모 씨입니다.

이 씨는 이처럼 범행을 저지르기 전에 휘발유를 미리 준비했습니다.

전신 2도 화상으로 병원에서 치료받는 이 씨를 재조사해보니 범행을 계획적으로 준비한 정황이 더 드러났습니다.

오후 6시쯤, 군산 내항에 정박 된 배에서 유류 20L를 훔친 뒤 주점 앞에서 3시간 반가량을 머물다가 범행했습니다.

또 불을 지른 뒤 미리 준비한 대걸레를 출입문 손잡이에 걸어 손님들이 빠져나오지 못하도록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화상 치료를 마치는 대로 현주건조물방화치사 등의 혐의로 이 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입니다.

취재기자 : 백종규
촬영기자 : 여승구
화면제공 : 전북지방경찰청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