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제주 20대 관광객 살해 용의자, 범행 후에도...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2-13 10:38
제주의 한 게스트 하우스에 20대 여성 관광객이 찾아온 것은 지난 7일 오후입니다.

이후 다음날 새벽까지 행적이 확인된 이후 가족과 연락이 끊겼습니다.

이 여성 관광객은 게스트 하우스 바로 옆 폐가에서 숨진 채 발견됐는데, 경찰은 8일 새벽쯤 살해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최근 항공편으로 제주를 빠져나간 34살의 게스트 하우스 관리인을 유력 용의자로 보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용의자는 범행 후 이틀간이나 숙소 손님을 받는 등 영업을 해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용의자는 지난 10일 탐문 수사에 나선 경찰관에게 아침에 손님들이 다 나가서 현재는 방이 비어 있다고 말해 8일과 9일 이틀간 영업을 했음을 내비쳤습니다.

또 이 여성 관광객에 대한 질문에 모르겠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당시 게스트 하우스 관리인을 만난 것은 실종 신고에 대한 조사였으며 혐의점도 찾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현장을 찾은 유가족은 딸을 살려내라며 울부짖었습니다.

[유가족 : 제발 우리 딸 살려주세요. 이 멀리까지 놀러 와서 이 꼴을 당하게 될 줄은….]

경찰은 용의자가 고향으로 간 것으로 보고 해당 지역 경찰과 공조하고 공개수배 여부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 유종민
촬영기자 : 정두운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