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방직업체 전방, 경총 탈퇴...최저임금 관련 불만
Posted : 2017-09-14 18:11
한국경영자총협회 초대 회장 기업이자 방직업체인 전방이 경총을 탈퇴했습니다.

경총은 지난달 30일 자로 전방이 경총 회원사에서 탈퇴 처리됐다고 밝혔습니다.

전방은 큰 폭의 최저임금 인상 과정에서 경총이 제대로 재계 입장을 제대로 대변하지 못했다면서 비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방직업체인 전방은 천2백 명을 고용하고 있는 기업으로 최저임금이 인상된 뒤 섬유공장 6곳 가운데 3곳을 폐쇄하고 근로자 6백여 명을 해고하는 구조조정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박소정 [sojung@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