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대북 특사단, 김정은 北 국무위원장 면담
대북 특사단, 김정은 北 국무위원장 면담
Posted : 2018-09-05 18:15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대표로 하는 대북 특별사절단은 오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특사단이 김 위원장과 만나 친서를 전달하고 의견을 나눴다는 보고를 해왔다고 밝혔습니다.

그렇지만, 이달 평양에서 열기로 합의했던 3차 남북정상회담의 일정을 특사단이 북측과 확정했는지 여부는 알려오지 않았습니다.

특사단은 평양에서 만찬까지 가진 뒤 서울로 돌아올 계획입니다.

그러나 만찬을 누가 주재하는지, 어디서 이뤄지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다만 특사단이 오찬을 김정은 위원장과 함께 하지는 않았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따라서 논의가 잘 풀렸다면 특사단이 김 위원장 면담에 이어 만찬까지 함께 하고 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특사단이 만찬을 하고 돌아오기로 함에 따라 특사단의 방북 결과는 내일 설명하겠다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특사단의 서울 복귀 시각은 늦은 밤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지난 3월 방북 때는 특사단이 김 위원장과 오후 6시부터 밤 10시까지 4시간 넘게 만찬을 함께 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