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민주당 "북·미 대화 채널 가동...野, 안보 정쟁 자제해야"
    민주당 "북·미 대화 채널 가동...野, 안보 정쟁 자제해야"

    동영상시청 도움말

    더불어민주당이 우리 정부의 대북 정책을 안보 불감증으로 비판하는 야권에 대해, 북미 사이 대화채널이 수개월째 가동되고 있다며 안보 관련 정쟁 자제를 촉구했습니다.

    정진우 부대변인은 논평에서 미국과 북한 간 소위 '뉴욕채널'이 가동되고 있다면서 북·미 긴장 속에도 대화채널이 재개된 건 북핵 문제의 해법으로 제재와 대화를 병행한다는 우리 정부 입장과 궤를 같이한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한·미 양국은 굳건한 동맹을 바탕으로 정상·실무자 간 긴밀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는데도 야당은 근거 없는 코리아 패싱 운운해 정부를 흔든다면서, 국제사회에 제대로 대응할 수 있도록 당파를 초월해 힘을 실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박광렬 [parkkr0824@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