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천정부지' 가격에도...서울행 인기 폭발 '예약률 1위' [지금이뉴스]

실시간 주요뉴스

중국이 오는 29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8일간의 황금연휴에 들어가면서 중국 항공여행 시장이 들썩이고 있습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올해 중국의 가을철 황금연휴에는 2천100만 명 이상이 국내선이든 국제선이든 비행기를 탈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황금연휴 여객 수요 폭발로 예약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일부 인기 노선은 요금이 배 이상 뛰고 있습니다.

가장 인기 있는 해외 여행지로는 태국, 한국,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호주, 영국이 꼽혔습니다.

특히 상하이발 서울행은 항공권 예약 기준으로 이번 연휴 중국인들이 선호하는 아시아 목적지 1위로 꼽혔습니다.

그 뒤를 상하이-도쿄, 베이징-도쿄, 항저우-오사카, 베이징-서울 순으로 이었습니다.

중국 내 인기 여행지로는 신장과 티베트, 칭하이, 닝샤, 헤이룽장 등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자ㅣ류제웅
제작ㅣ이선
AI 앵커ㅣY-GO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