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719명| 완치 10,531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1,005,305명
투모로우바이투게더, 美 비비 렉사와 SNS 라이브 인터뷰
Posted : 2020-04-09 08:24
투모로우바이투게더, 美 비비 렉사와 SNS 라이브 인터뷰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뮤지션 비비 렉사(Bebe Rexha)가 만났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8일 오전 10시(한국시간) 비비 렉사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INSTAGRAM LIVE WITH BEBE REXHA & TOMORROW X TOGETHER’를 통해 영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리더 수빈이 평소 비비 렉사의 팬이라고 밝힌 만큼, 이들의 만남에 전 세계 팬들의 관심이 쏠렸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비비 렉사와 반갑게 인사를 나눈 뒤 라이브 방송을 지켜보고 있는 팬들에게 자기소개를 했다. 친구끼리 편안하게 영상 통화를 하는 분위기로 약 30분간 진행됐고 최고 동시 접속자는 14만 명을 넘어섰다.

비비 렉사는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현재, 한국의 상황에 대해 궁금해했고 멤버들은 “좋지 않은 상황이지만, 우리 역시 사회적 거리두기를 중요하게 생각한다”고 답했다.

비비 렉사는 수빈을 향해 “내 노래 중 좋아하는 노래가 무엇이냐”고 물었고, 수빈은 “‘Meant to Be(feat. Florida Georgia Line)’를 가장 좋아한다. 듣고 있으면 편안해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비 렉사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에게 아직 공개되지 않은 자신의 신곡을 들려줬다. 신곡의 일부를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정말 좋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외에도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팬들과 소통하는 방식, 좋아하는 음식과 가수, 음악적 영감 등 다양한 주제로 비비 렉사와 이야기를 나눴다.

한편 비비 렉사는 가수로 데뷔하기 전, 에미넴과 리아나의 ‘The Monster’(2013)를 만든 작곡가로 이름을 먼저 알렸다. 이후 2015년 ‘I Don’t Wanna Grow Up‘으로 데뷔해 ’I Got You‘, ’Meant to Be‘, ‘I’m A Mess’ 등을 발표하며 큰 인기를 얻었고 2019년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컨트리 송‘을 수상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press@ytnplus.co.kr]
[사진제공 = 빅히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