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배·사과 농가 22곳에 과수화상병 발생

경기도 배·사과 농가 22곳에 과수화상병 발생

2024.06.16. 오후 11:0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과수 구제역'으로 불리는 과수화상병이 충청과 강원에 이어 경기 지역 농가에서도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기도농업기술원은 지난 11일까지 경기도 내 7개 시군, 배·사과 농가 22곳에서 과수화상병이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이상고온과 잦은 비 때문인 것으로 보입니다.

과수화상병은 사과와 배를 포함한 장미과 식물 180여 종에 발생하는데, 잎과 줄기, 꽃, 열매가 화상을 입은 것처럼 갈색으로 변하다 말라 죽는 병으로, 방제할 농약이 없습니다.

경기도농업기술원은 이와 함께 외국에서 들어온 토마토뿔나방도 최근 파주와 광주에서 발견됐다며, 농가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정밀 예찰을 계속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YTN 장아영 (jay2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