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사건 브로커' 연루 의혹 현직 경찰관 2명 영장 기각

실시간 주요뉴스

사건 브로커에게 뇌물과 청탁을 받고 수사 편의를 봐준 의혹을 받는 현직 경찰관 2명에 대한 사전 구속영장이 기각됐습니다.

광주지방법원은 어제(30일) 뇌물수수 혐의를 받는 광주 북부경찰서 소속 A 경정과 서울경찰청 금융범죄수사대 소속 B 경감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했습니다.

재판부는 아직 혐의를 다투고 있고, 두 사람이 방어권 행사 범위를 넘어 증거를 없앨 우려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A 경정은 사건 브로커로부터 금품을 받고 수사 무마를 했다는 혐의를, B 경감은 서울청이 별도로 수사하던 관련 사건의 수사 상황을 유출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YTN 권준수 (kjs81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