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바' 9억여 원어치 밀반입 혐의 태국인 구속 기소

'야바' 9억여 원어치 밀반입 혐의 태국인 구속 기소

2023.11.29. 오후 5:57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합성 마약인 '야바' 9억여 원어치를 해외에서 몰래 들여온 혐의를 받는 태국인이 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창원지방검찰청은 필로폰과 카페인을 섞어 만든 '야바' 수억 원어치를 국내에 밀반입한 혐의로 태국 국적 30대 A 씨를 구속 기소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8월 3차례에 걸쳐 야바 9억3천만 원어치를 가공식품처럼 포장해 인천공항을 통해 몰래 들여온 혐의를 받습니다.

검찰은 A 씨에게 야바를 제공한 태국 국적 공급책을 특정하고, 관련 기관과 공조해 추적하고 있습니다.

YTN 임형준 (chopinlhj06@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