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호우 사망 12명·실종 7명...6개 시도 6천명 대피 (오후 6시 집계)

실시간 주요뉴스

지난 8일부터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수도권과 강원도에서 12명이 숨지고 7명이 실종됐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집계를 보면 오늘 (11일) 오후 6시 기준 호우로 인한 사망자는 서울 7명, 경기 3명, 강원 2명으로 직전 집계보다 사망자가 1명 늘었습니다.

새로 확인된 사망자는 지난 8일 밤 서울 서초동 빌딩 지하주차장에서 실종됐던 남성으로 사흘 만에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실종자는 1명이 줄어 7명, 이재민은 천456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또 서울과 인천, 경기, 강원, 충청남북도 등 6개 시도의 일시대피자가 4천507명으로 나타나 거주지를 떠나 대피한 사람은 모두 5천963명으로 파악됐습니다.

주택과 상가 피해는 3천796동으로 서울이 대부분이며, 농작물 침수 면적은 강원, 경기, 충남을 중심으로 551ha로 급증했습니다.

또 가축은 8만6천552마리가 폐사했으며 옹벽 붕괴와 토사유출은 각각 11건과 40건입니다.

이밖에 선로 침수 17건, 제방유실 10건, 도로사면 유실 58건, 문화재 피해 48건, 산사태 69건이 발생했습니다.




YTN 송태엽 (tayso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