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확진자 '7일 격리의무' 6월 20일까지 4주 연장

실시간 주요뉴스

확진자 '7일 격리의무' 6월 20일까지 4주 연장
정부가 코로나 19 확진자의 일주일 격리 의무를 6월 20일까지 4주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이상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차장은 오늘(20일)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에서 현재 유행 규모는 충분히 관리할 수 있지만 일부 우려스러운 점도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2차장은 전염력이 높은 신규 변이가 국내에서도 발견돼 백신 효과 저하나 면역 회피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현행 확진자의 7일간 격리 의무는 그대로 유지하고 4주 후 유행상황 등을 재평가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25일 코로나19 감염병 등급을 1급에서 2급으로 하향 조정한 뒤 4주간 '이행기'를 거쳐 오는 23일부터 확진자 격리 의무를 해제하는 '안착기'로 전환할 예정이었습니다.


YTN 차유정 (chayj@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