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서울] 서울시, 4월 스타트업 기술 온라인 거래 플랫폼 구축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 서울시, 4월 스타트업 기술 온라인 거래 플랫폼 구축
서울시가 오는 4월 스타트업이 보유한 기술을 온라인에서 거래할 수 있는 클라우드형 플랫폼 '스타트업 플러스'를 선보입니다.

또 오는 2025년까지 인공지능(AI), 로봇, 사물인터넷(IoT), 바이오 등 4차산업 기술인재 4만 명을 육성하기로 했습니다.

서울시는 올해 경제정책 비전을 '다시 뛰는 글로벌 경제혁신 도시 서울'로 정하고 서울형 미래인재 4만 명 육성, 대기업·중견기업과 스타트업의 동반성장 지원, 창업 생태계 플랫폼 '스타트업 플러스' 오픈 등 3개 정책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우선 4차산업 기술인재 양성소인 청년취업사관학교 10곳을 2025년까지 조기 조성해 1만8천 명의 인재를 양성할 계획입니다.

양재(AI), 용산(드론), 개포(소프트웨어·로봇), G밸리(IoT), 홍릉(바이오), 여의도(금융), DMC(AR·VR) 등 7개 혁신거점에서는 산업현장이 필요로 하는 특화된 인재 1만 명을 육성합니다.

또 기술교육원과 온라인 교육 등을 통해 초급 인력 1만2천 명을 양성합니다.

특히 대·중견기업이 필요로 하고 스타트업이 보유한 기술을 온라인으로 거래할 수 있는 클라우드형 플랫폼 '스타트업 플러스'를 오는 4월 선보입니다.



YTN 김종균 (chong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