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할아버지와 어린 손자 2명 아파트에서 추락사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할아버지와 어린 손자 2명 아파트에서 추락사

2021년 10월 13일 22시 2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60대 할아버지와 손자 2명 아파트에서 추락사
숨진 60대, 손자 돌보려고 자주 아들 집 방문
경찰, 세 사람이 옥상에서 추락한 거로 판단
[앵커]
60대 할아버지와 어린 손자 2명이 아파트 화단에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세 사람이 옥상에서 추락한 거로 보고 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종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60대 할아버지와 3살, 1살 손자가 쓰러진 채 발견된 아파트 오솔길과 화단입니다.

지나가던 주민이 충격음을 듣고 할아버지를 발견해 신고했는데 세 사람은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모두 숨졌습니다.

[아파트 주민 : 무서워서 나도 비명, 막 지르는 소리를 들었는데. 119도 오고 구급차도 오고 했던 것 같아요.]

해당 아파트는 할아버지 아들이 사는 곳입니다.

할아버지는 어린 손자들을 돌보려고 자주 아들 집을 찾았던 거로 알려졌습니다.

당시 아들은 잠시 집을 비웠던 거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세 사람이 15층 아파트 건물 옥상에서 떨어진 거로 보고 가족과 아파트 관계자 등을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 : 어쨌든 옥상에서 떨어진 건 맞는 것 같고요. 떨어진 건 맞는데 상세하게 왜 그렇게 떨어졌는지 우리가 수사 중입니다.]

아파트에서 벌어진 안타까운 소식을 들은 주민들은 국화로 세 사람 넋을 위로했습니다.

YTN 김종호입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상담전화 1393,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YTN 김종호 (ho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